차병원보

목차
정기구독신청 차병원 페이스북 차병원 블로그 차병원 카카오톡

Mom&baby·Health영·유아 체온 관리영·유아 건강관리,
정확한 체온 측정에서 시작

일교차가 심한 환절기에는 아이들의 잔병치레도 많아진다. 아이의 컨디션에 이상이 생길 때 가장 먼저 해야 하는 건 바로 체온 측정이다. 그런데 의외로 많은 엄마가 체온 측정이 어렵다고 토로한다. 체온을 언제, 어떻게 재야 정확한지 궁금한 엄마들을 위해 분당차여성병원 소아청소년과 이택진 교수가 조언하는 아이 체온 측정법.


CHECK
체온을 재기 전에 알아둘 기초 상식


체온이 유지되는 원리는 시상하부에 위치한 체온 조절 중추에서 찾을 수 있다. 체온이 높아졌을 때는 땀을 배출하고, 체온이 떨어졌을 때는 열 손실을 최소화하는 신체 반응을 관장한다. 그런데 아이의 경우 체온 조절 중추가 미숙하기 때문에 체온 조절 기능이 약하고, 고열 등 이상 반응이 나타나기 쉽다. 따라서 아이가 열이 오르더라도 당장 병원으로 달려가기보다는 정확한 체온을 측정하고 경과를 지켜보는 편이 바람직하다. 정상 평균 체온은 연령에 따라 다른데, 1세 이하 신생아는 37.5℃ 이하가 정상이고, 1~3세까지는 37.2℃, 3~5세는 37℃, 7세부터 성인까지는 36.6℃에서 37℃ 사이를 정상으로 본다. 정상 평균 체온보다 1도 이상 높아지면 미열로, 40℃ 이상으로 올라가면 고열로 진단한다.


WHEN
체온은 언제 재야 할까 ?


유·아동의 경우에는 측정 부위에 따라 또는 시간에 따라 체온이 다르게 나타날 수 있다. 따라서 정확한 체온을 측정하고 싶다면 하루 세 번, 아침·점심·저녁에 각각 체온을 재는 것이 바람직하다. 체온을 재기 직전에 아이가 격한 운동을 했거나 야외에서 실내로 이동하는 등 체온 변화 요인이 있다면 30분 정도 안정을 취한 뒤 측정해야 더 정확한 결과를 얻을 수 있다.


HOW
체온이 높을 때 대처법은 ?


건강한 아이가 갑자기 열이 난다면 당황하지 말고 먼저 정확한 체온을 측정해야 한다. 37.5℃ 이상으로 체온이 올랐다면 옷을 벗기거나 시원한 옷을 입힌 후 미지근한 물로 아이 몸을 닦아주는 등의 방법으로 열을 내려주는 것이 좋다. 38℃ 이상으로 체온이 올라간다면 해열제를 먹이되, 혹 48시간 이내에 예방접종을 했다면 이로 인해 열이 나는 것일 수도 있으니 경과를 지켜보는 것이 좋다. 신생아의 경우 수분이 부족할 때도 체온이 높아질 수 있으므로 충분히 수분을 공급해주자. 다만 아이가 열이 지속되고 탈수나 경련 증상을 동반한다면 즉시 병원 응급실을 찾아 치료를 받아야 한다.


WHAT
체온계, 어떤 타입이 좋을까 ?


최근 흔히 사용하는 고막 체온계는 고막에서 나오는 적외선을 감지해 체온을 측정하는 방식이다. 하지만 신생아나 어린아이의 경우 귀가 작고 이도가 좁아 정확한 체온 측정이 어려울 수 있다. 이럴 때는 이마에서 체온을 재는 적외선 피부 체온계가 대안이 될 수 있다. 피부 체온계는 이마부터 관자놀이까지 흐르는 피부 혈관에서 방출되는 적외선을 감지해 체온을 측정한다. 최근 연구에 따르면 고막 체온계보다 정확도가 높은 것으로 알려지기도 했다. 1980~1990년대 흔히 사용하던 수은 체온계는 정확도가 높지만, 온도계가 파손될 경우 수은이 노출될 수 있어 최근에는 사용하지 않는 추세다.




WHERE
어느 부위의 체온을 재야 할까 ?


체온을 가장 정확하게 측정할 수 있는 신체 부위는 직장이지만, 항문에서 6cm 이상 들어간 곳에서 측정해야 하므로 가정에서는 시행하기 힘들다. 대신 고막이나 이마, 겨드랑이 부위에서 체온을 측정하는 편이 용이하다. 고막을 통해 체온을 재면 1~2초 정도의 짧은 시간 안에 체온을 측정할 수 있다. 다만 귀지와 같은 이물질이 많은 경우 오차가 발생할 수 있다. 겨드랑이를 통해 체온을 잴 때는 체온계가 겨드랑이 중앙에 위치하도록 하고, 팔을 몸 쪽에 붙인 후 측정해야 한다. 그러나 이 경우 신생아나 유아는 가만히 있지 않기 때문에 체온을 재기 힘들고, 체온계가 흔들리면 정확도가 떨어지는 단점이 있다.



이택진 교수 소아 감염 및 면역 질환, 류머티즘 질환 등
분당차여성병원 소아청소년과
031-780-5230 | bundangwoman.chamc.co.kr

차병원 매거진 구독신청

이메일 등록만으로 차병원 매거진 구독 신청이 가능합니다.
이메일 입력 후 매거진 구독 신청 조회/해지를 하실 수 있습니다.